아이쿱, 디지털 환자교육 플랫폼 베타 서비스 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이쿱클리닉 서비스 화면
<아이쿱클리닉 서비스 화면>

아이쿱(대표 조재형)은 의사를 위한 디지털 환자교육 플랫폼 '아이쿱클리닉' 베타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아이쿱클리닉은 의사가 환자를 진료할 때 필요한 질환정보, 복약관리법, 운동·식습관 관리법 등 콘텐츠를 제공한다. 태블릿에 구현되는 애플리케이션(앱) 서비스다.

주요 기능은 의료 콘텐츠 불러오기, 콘텐츠 위에 필기 기능, 교육 음성 실시간 녹음, 교육자료 인쇄, 모바일메신저로 전송하기 등이다.

교육 콘텐츠는 30여 명의 의사 재능기부로 만들어졌다. 서비스 취지에 공감하는 의사가 지속적으로 저자로 참여해 연말까지 약 1000개 콘텐츠 확보도 기대한다. 교육 자료에는 저자와 병원 로고, 교육을 진행한 의사 이름이 노출돼 환자와 소통을 지원한다.

아이쿱클리닉 웹사이트로 회원가입하면 된다. 가입 후 태블릿에서 앱을 내려받으면 된다. 약 2개월 간 베타 서비스를 운영한다. 카카오톡 전송 서비스를 포함해 모든 기능이 무료다. 7월 정식 서비스를 출시한다. 태블릿과 일반 웹에서도 활용 가능하다.

조재형 아이쿱 대표는 “의사가 직접 환자를 교육하고 소통하는 것은 약을 처방하고 수술을 수행하는 것만큼 중요한 책무”라며 “진료실에서 이뤄지는 의사와 환자 소통을 강화해 의료 질을 향상시키고, 의료 서비스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