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환경기술 공유, 환경산업기술원 제17회 환경기술발표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미래 환경기술을 공유하고 기술 발전을 논의하는 장이 열린다.

제17회 환경기술발표회 포스터. [자료:환경부]
<제17회 환경기술발표회 포스터. [자료: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17~18일 충남 부여 롯데리조트에서 '제17회 환경기술발표회'를 개최한다.

환경기술발표회는 우수한 최신 환경기술을 공유하고 기술 개발자와 수요자가 함께 정부 정책과 기술 발전·보급 촉진을 논의하는 자리다. 행사에는 환경·녹색기술 개발업체,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관계자 등 250여 명이 참석한다.

발표회에서 석탄화력발전소에서 발생하는 석탄 분진을 일체형 습식 집진장치를 이용해 효율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석탄 비산 분진 제거기술 등 6건의 환경 신기술이 소개된다. 음식물 쓰레기와 같은 유기성 폐기물을 버리지 않고 바이오 가스를 생산하는 기술 등 녹색기술도 6건 발표된다. 논산계룡축산농협의 가축분뇨 퇴비화·액비화 기술 현장 적용 성과 등도 소개된다.

이 자리에서 환경 신기술 개발, 보급촉진에 기여한 환경기술 보유자와 지자체 공무원, 유관기관 담당자에 대한 환경부 장관 표창 수여식도 열린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환경기술 수요자와 개발자가 만나는 교류의 장인 환경기술발표회가 국내 환경기술의 우수성을 공유하고 발전을 도모하는 자리가 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