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드론으로 음식까지 배달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국에서 드론을 이용한 음식 배달 서비스가 시작된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30일 보도했다.

SCMP에 따르면 중국 당국은 온라인 음식 배달업체 '어러머'가 상하이 진산 공업지역에서 드론으로 음식을 배달하는 것을 허가했다.

어러머는 100여개 업체 음식을 17개 비행경로를 통해 배달한다. 고객이 스마트폰으로 주문하면 평균 20분 내 배달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어러머가 지난해 9월 선보인 드론은 최대 시속 65㎞로 최대 6㎏에 달하는 음식을 최장 20㎞ 지역까지 배달할 수 있다.

어러머는 중국 대도시 빌딩 500곳에서 드론이 배달한 음식을 빌딩 내로 운반하는 '배달 로봇' 서비스도 시작할 계획이다. 중국 온라인 음식 배달 시장에서는 알리바바 산하 어러머와 텐센트 계열 메이투안 와이마이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중국 최대 차량공유업체 디디추싱도 온라인 음식 배달 시장에 뛰어들겠다고 밝혔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