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마켓축제 '아이마켓서울유-올림픽공원'성료, 서울 대표 '축제형 장터' 발전기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 중소기업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SBA)가 상반기 최대규모로 열린 '아이마켓서울유-올림픽공원'을 마무리하며, 서울 대표 오프라인 유통축제로서의 가능성을 예견했다.

SBA측은 지난 25~2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만남의광장에서 열린 '아이마켓서울유-올림픽공원'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아이마켓서울유'는 지난해 5월부터 SBA가 시작한 오프라인형 중소기업 판로지원 플랫폼으로, 서울 우수기업과 소상공인들의 주요 제품판매와 다양한 문화체험 등을 묶은 오프라인 마켓축제로서 가치를 갖고 있다.

이번 '아이마켓서울유-올림픽공원'은 서울시의 사회적경제기업, 소기업 등 약 200개사들을 4섹션(서울어워드존, 사회적경제기업존, 스타트업존, 하이서울패션존)으로 나눠 진행한 우수제품 판매기획전을 시작으로, 다양한 볼거리 프로그램들을 마련해 참여기업과 관람객 모두에게 뜻깊은 추억을 선사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특히 특설무대에서 펼쳐진 '하이서울 패션쇼'와 가수 홍진영의 공연, 국선작가 김영남의 캘리그라피 재능기부 등 풍성한 볼거리가 행사장을 찾는 관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했으며, 제품구매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경품교환(코인이벤트)은 기업과 시민의 소통을 촉진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김용상 SBA 서울유통센터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의 소기업, 사회적경제기업과 많은 시민들을 아우르는 축제형 장터로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서울시를 대표하는 오프라인 브랜드로 발전시킬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한편 아이마켓서울유 장터행사는 오는 6월3일(신촌)과 7~9일(청계광장)에서 추가로 펼쳐질 예정이다.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