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방산 4사, 글로벌 방산전시회 '유로사토리 2018' 참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유로사토리 한화 전시 부스<사진 한화>
<유로사토리 한화 전시 부스<사진 한화>>

한화그룹은 방산계열사 4곳이 세계 최대 규모 지상분야 방산전시회 '유로사토리 2018'에 참가, 유럽시장을 공략한다고 10일 밝혔다. 전시회는 11일부터 15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다.

한화·한화시스템·한화지상방산·한화디펜스는 국내 참가 기업 중 최대 규모(444㎡)로 통합부스를 마련한다. 천무(한화), 차량용 전자광학 추적장비(한화시스템), 자주포(한화지상방산), 비호복합(한화디펜스) 등 각사 주력 무기체계와 시스템 40여종 실물·모형을 전시한다.

한화디펜스는 이번 전시회를 위해 수십톤에 달하는 비호복합을 마산항을 거쳐 프랑스 르아브르까지 2개월간 해상과 육로를 통해 운반했다.

유로사토리는 1967년 처음 열린 뒤 격년으로 개최됐다. 올해 26회를 맞으며 세계 주요 무기전시회로 자리 잡았다.

한화 관계자는 “유로사토리는 유럽뿐만 아니라 중동, 동남아 국가에서도 관심을 두는 중요한 전시회”라며 “각국에 한화가 보유한 경쟁력 있는 제품을 제시해 방산에서도 한류가 나오도록 적극 알리겠다”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