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2차 스타트업 특허바우처 사업 대상자 모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특허청은 내달 3일까지 2018년 2차 '스타트업 특허바우처 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

스타트업 특허바우처 사업은 혁신적 기술과 아이디어를 보유한 신생벤처기업의 필요시기에 원하는 서비스를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는 수요자 중심 IP 지원사업이다.

특허바우처를 발급받은 스타트업은 서비스 제공기관 Pool에 등록된 기관들 중 특허·상표출원, IP 조사·분석, 특허기술가치평가·기술이전 등 서비스를 자유롭게 선택해 이용하고 수수료를 바우처로 지불할 수 있다.

지난 2월 1차 60개 기업에 이어 2차 지원은 모두 50개 스타트업을 선정해 소형 바우처를 제공할 예정이다.

소형바우처는 창업 3년 미만, 전년도 매출 10억원 미만읜 초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하며, 자기부담금 30%를 포함해 최대 500만원까지 IP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대상은 4차 산업혁명 관련 도전적 과제를 추구하는 기술·IP 기반 스타트업으로, 서류와 면접평가를 통해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특허바우처 사업 관련 접수방법과 지원내용은 홈페이지(http://biz.kista.re.kr/ipvouche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