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각 부처, 내년 국민참여예산 1692억원 요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기획재정부는 각 부처가 요구한 2019년 예산요구안 중 국민참여예산 사업은 102개, 총 1692억원 규모라고 14일 밝혔다.

국민참여예산은 국민이 예산 사업 제안, 심사, 우선순위 결정 과정에 참여하는 제도다. 이번 요구된 102개 사업은 3~4월 국민으로부터 접수받은 총 1206개 제안을 선별해 심사·사업숙성을 거쳐 구체화 한 것이다.

분야별로 복지·사회(40개, 757억원), 경제(32개, 520억원), 일반행정(30개, 415억원)에 고르게 분포됐다. 이슈별로는 일자리, 미세먼지, 성폭력 관련 등 사회적으로 관심이 높은 사항에 대한 생활밀착형 예산이 많았다.

기재부 관계자는 “국민참여예산으로 요구한 사업은 예산국민참여단 논의, 온라인 의견수렴, 사업 선호도 조사 등 선별과정을 거쳐 2019년 예산안에 포함돼 9월 2일까지 국회에 제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선일 경제정책 기자 ysi@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