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큐브, FIDO UAF인증 획득…인증 플랫폼 확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인증솔루션 전문기업 에어큐브(대표 김유진)는 FIDO(Fast IDentity Online)의 UAF(Universal Authentication Framework) 인증을 획득, 추가 인증 영역을 확대했다고 9일 밝혔다.

회사는 기존 간편터치 보안인증솔루션 브이프론트 인증 수단인 '에어큐브 모바일앱'에 파이도(FIDO)클라이언트를 탑재해 OTP·QR·푸시 인증 외에 스마트폰에서 사용할 수 있는 바이오 인증 수단을 추가 적용했다.

또한 기존 FIDO 인증 방식이 갖고 있던 문제점들을 보안해 서비스 채널과 인증채널을 물리적으로 분리, 인증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한다.

회사는 FIDO 인증을 통해 금융기관·공공기관·대기업의 다양한 인증표준을 지원함과 동시에 모바일OTP·토큰OTP·스마트카드OTP·간편터치OTP·지문OTP 등 다양한 추가 인증 토큰을 지원하는 인증 솔루션을 보유했다.

에어큐브의 추가 인증 브이프론트는 회사의 중요한 계정 정보를 강력한 인증체계로 구현함으로써 갈수록 더 다양하고 강해지는 악의적인 공격으로부터 기업 중요 데이터를 보호할 수 있는 추가 인증 제품이다.

단일 인증솔루션으로 금융거래용 인증, 웹 로그인, VPN 인증, 서버접근제어, 네트워크접근제어, 가상화솔루션 인증, DB접근제어, IAM 등 다양한 내외부 인프라 로그인 시 강력하고 다양한 추가 인증 체계를 지원한다.

장윤주 부사장은 “에어큐브의 강력한 추가 인증 서버인 브이프론트에 FIDO 인증이 결합되면서 고객사에게 간편하면서도 강력한 인증수단을 함께 제공, 글로벌 기업과 경쟁할 수 있는 기술력을 확보했다”면서 “일본·동남아시장에 개척에 공을 쏟고 있다”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