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에프에이, 560억원 규모 HKC 8.6세대 클린물류설비 수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스에프에이, 560억원 규모 HKC 8.6세대 클린물류설비 수주

디스플레이·반도체·물류 장비기업 에스에프에이(대표 김영민)는 중국 HKC의 8.6세대 액정표시장치(LCD)용 560억원 규모 클린물류설비 사업을 수주했다고 10일 밝혔다. 중국 자회사가 이 사업 관련해 1억3200만위안(약 222억원) 규모 사업을 수주해 총 수주 금액이 782억원에 달한다.

에스에프에이는 2016년 HKC 충칭 8.6세대 팹에 이어 두 번째로 사업을 수주했다. 최근 BOE와 트룰리에도 각각 8.5세대와 5세대 LCD용 클린물류설비를 공급했다.

에스에프에이는 8세대뿐 아니라 10세대 이상 대면적 LCD 설비 양산 공급경험도 갖췄다. 2016년 BOE의 10.5세대 LCD용 클린물류설비를 납품했다.

회사 관계자는 “당초 기대와 달리 국내 패널사의 6세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설비 투자가 지연되고 있지만 중국에서 대면적 LCD 추가 투자에 대한 기대가 커서 이 시장에서 성장을 모색하고 있다”며 “중장기로 중국의 대면적 OLED 투자 확대에도 충분히 대응할 수 있어 중국에서 클린물류설비 수주를 확대해 지속 성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