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돌 맞은 SSG페이 "올해 결제액 2조5000억원 넘는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세계 SSG페이는 올해 결제액이 2조5000억원 이상을 형성할 것으로 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2015년 7월 서비스를 시작한 SSG페이 결제액은 지난 3년간 연평균 148%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월 평균 결제액은 2017년 128%, 2018년 170%씩 상승하는 추세다.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선불 결제수단 SSG머니 거래 건수는 총 1000만건을 넘어섰다. 올해 상반기 신세계상품권, 도서상품권 등을 SSG머니로 전환한 금액은 전년 동기 대비 139% 늘었다.

출시 초기 30대 여성이 주 고객층을 형성했지만 최근 5060세대, 남성 사용자가 증가했다. 지난해 SSG페이를 사용하는 5060세대는 2016년 대비 111% 늘었다. 같은 기간 남성 사용자는 62% 상승했다.

올해 월 평균 5회 이상 SSG페이를 사용하는 비율은 전체 결제자 중 31%를 기록했다. 1인 당 결제 단가는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유지했다. 2만3000여개에 달하는 가맹점을 확보하며 사용자 편의를 높인 덕이다.

문준석 신세계I&C 플랫폼사업부장은 “SSG페이는 지난 3년간 지속적 가맹점 확대와 차별화된 서비스로 시장을 선도했다”면서 “앞으로 핀테크 분야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금융서비스를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SG페이는 출시 3주년을 기념해 '해피버쓱데이'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마트와 트레이더스는 12~18일 7만 원 이상 SSG페이 결제 시 5% 할인(최대 5천 원, 1회 한정) 혜택을 제공한다. 신세계백화점은 13~15일 30만·60만·100만원 SSG페이 결제 시 1만5000·3만·5만원 상당 신세계상품권을 증정한다. SSG닷컴은 31일까지 SSG페이에 등록된 모든 신용카드로 10만원 이상 결제 시 3000원을 즉시 할인해준다.

세 돌 맞은 SSG페이 "올해 결제액 2조5000억원 넘는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