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10월 AI 오픈플랫폼 공개···사용범위 확 넓힌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텔레콤, 10월 AI 오픈플랫폼 공개···사용범위 확 넓힌다

SK텔레콤이 10월 인공지능(AI) 오픈플랫폼을 공개한다. 스피커·내비게이션 등 서비스에 적용한 AI 기술을 공개, AI 대중화를 선도하고 시장 영향력을 확대하겠다는 의지다.

이상호 SK텔레콤 서비스플랫폼 사업부장(전무)은 11일 “서비스개발툴킷(SDK)을 배포해 개발자가 아닌 기획자도 AI 플랫폼 '누구(NUGU)' 기반 서비스를 만들 수 있는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겠다”며 “공개 이전까지 완성도를 높일 것”이라고 AI 플랫폼 확산 전략을 공개했다.

SK텔레콤 자체 서비스뿐만 아니라 외부 기기 혹은 서비스를 연동해 AI 플랫폼 '확장성'을 넓히려는 행보로 해석된다.

SK텔레콤, 10월 AI 오픈플랫폼 공개···사용범위 확 넓힌다

이 사업부장은 이날 출시한 '누구 캔들(NUGU Candle)'과 18일 출시하는 '누구 버튼(NUGU Button)'을 시작으로 다양한 사물에 AI를 접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3분기 비스타 워커힐 서울호텔에서 조명과 커튼, 온도 등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누구'를 배치하는 등 향후 기업간거래(B2B) 영역에서 AI 확대를 기대했다.

이 사업부장은 “SK텔레콤은 누구를 고객이 언제 어디서나 인지하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목표”라며 “AI라는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면서 자연스럽게 사용하는 수준인 '캄(Calm) 테크놀로지'가 지향점”이라고 말했다.

김용주 통신방송 전문기자 kyj@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