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나눔과 상생 실천하며 '사랑받는 기업' 최선 다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천리 임직원들이 시화방조제 환경 정화 봉사활동을 벌이고 있다.
<삼천리 임직원들이 시화방조제 환경 정화 봉사활동을 벌이고 있다.>

종합에너지그룹 삼천리가 다방면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며 기업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데 앞장섰다.

삼천리는 2015년 창립 60주년 당시 고객 사랑으로 성장한 만큼 받은 사랑을 더 큰 사랑으로 되돌려줘서 국민에게 '사랑받는 기업'이 되겠다는 비전을 천명한 이후 고객·지역사회와 아름다운 동행을 통해 진정한 나눔 상생 경영 실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삼천리는 사업의 전문성을 살려 소외계층의 안전한 가스 환경 조성을 위해 '가스안전 사랑나눔'을 전개한다. 가스 렌지, 보일러, 연도 등 저소득층 세대의 노후 가스시설을 무상으로 점검, 보수, 교체해주고 가스 타이머 콕 설치를 지원하며 에너지 복지를 높이는 데 노력하고 있다.

회사는 또 후손에게 맑은 생태계를 물려주기 위한 친환경 캠페인 '클린 데이'를 실시한다. 시화방조제(시흥), 청량산(인천), 독산성(오산) 등에서 환경정화활동, 나무 심기, 산불예방 캠페인을 펼치며 깨끗한 자연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참여하는 '가족과 함께 하는 클린데이'로 나눔 확산에 나서고 있다.

삼천리 임직원들이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무료급식 지원 봉사를 벌이고 있다.
<삼천리 임직원들이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무료급식 지원 봉사를 벌이고 있다.>

삼천리 임직원들은 사내 자원 봉사팀을 자발적으로 조직,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하며 일회성 기부나 활동을 넘어 지속적으로 소외 계층에게 도움을 주고 있다. 노인, 아동, 장애인 시설을 찾아 야외체험활동, 무료급식 지원, 시설 청소·보수, 도시락 배달 등을 진행한다.

연말에는 5개 아동복지시설에서 '사랑 나눔의 날'을 실시해 임직원들이 아이들과 함께 다양한 레크리에이션과 공연을 즐기며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한다. 특히 행사기금은 임직원들이 모은 급여우수리, 자선모금액 등으로 운영, 의미를 더한다.

삼천리는 국내 봉사경험을 바탕으로 베트남, 우크라이나, 캄보디아 등 개발도상국에서 '해외봉사'를 실시한다. 낡은 학교건물을 새로 칠하고 태양광 발전기를 설치하는 등 교육환경을 개선해주고, 체험형 교육 프로그램 진행과 한국문화 전파를 통해 일일교사로서 함께 한다.

삼천리 임직원들이 베트남 지역학교 교육시설을 개선하는 해외봉사 활동을 벌이고 있다.
<삼천리 임직원들이 베트남 지역학교 교육시설을 개선하는 해외봉사 활동을 벌이고 있다.>

삼천리그룹 임원 배우자들은 '임원부인회 봉사활동'을 정기적으로 진행해 아동양육시설과 한센인 거주시설에서 환경정화활동, 김장 담기 등을 실시하며 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에 동참하고 있다. 또한 다양한 장학지원 사업을 통해 미래인재 양성에 기여하고 있으며 골프 꿈나무를 발굴·육성해 국내 스포츠 발전에 기여하고자 '삼천리 스포츠단'을 운영하고 'KLPGA-삼천리 꿈나무대회'를 개최하는 등 미래 대한민국 골프계를 이끌어 나갈 꿈나무 양성에도 힘쏟고 있다.

삼천리는 앞으로도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공생을 추구하며 나눔과 상생경영을 실천하는 진정한 '사랑받는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최선을 다한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