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운규 장관 "신성장동력 시설투자 세액공제 요건 완화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백운규 장관 "신성장동력 시설투자 세액공제 요건 완화 추진"

산업통상자원부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조세특례제한법의 '신성장동력 시설투자 세액공제' 요건을 완화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0일 LG디스플레이의 경기도 파주 공장을 방문해 이같은 계획을 밝혔다.

이 날 백 장관은 최근 중국발 공급과잉으로 액정표시장치(LCD) 단가가 하락해 어려움을 겪는 업계를 격려하고 OLED 투자 관련 어려움을 청취했다.

백 장관은 LG디스플레이가 파주에 10.5세대 규격 공장(P10)을 투자한데 대해 “디스플레이 산업의 세계 경쟁력을 확보하고 양질 일자리를 창출하는 대표 사례”라고 격려했다. 또 “우리나라 디스플레이 산업의 글로벌 1위 지위 유지를 위해 투자와 일자리 창출을 촉진할 수 있도록 신속한 규제 개혁과 애로해소에 총력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디스플레이 산업의 지속 가능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현재 추진 중인 성능평가사업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중소 협력사와 협력해 장비 국산화율을 높이는 등 대·중소 상생협력으로 건강한 산업 생태계를 구축해달라고 덧붙였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