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P2P금융協, 정부 P2P 이자소득 세율 인하 환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P2P금융협회(협회장 양태영)가 지난 30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적격 P2P금융 이자소득 원천징수세율 인하'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31일 밝혔다.

한국P2P금융協, 정부 P2P 이자소득 세율 인하 환영

그간 P2P 투자 소득은 비영업대금 이익으로 취급돼 원천징수세율 25%를 적용받았다. 일반 금융회사 예·적금 기본세율(14%)에 비하면 턱 없이 높은 수준이었다.

협회 측은 이번 기재부 세법개정으로 원천징수세율이 14%로 인하됨에 따라, 과세 형평과 공유경제 활성화를 이룰 것으로 예상한다.

양태영 한국P2P금융협회장은 “'P2P금융 투자에 따른 이자소득 세율 인하'라는 당국의 긍정적인 신호를 기반으로 P2P금융의 순기능을 수행하도록 협회 또한 회원사와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