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만 하면 고수익" 유사수신업체 주의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금융감독원은 주부·노인을 대상으로 특별한 수익 모델이 없음에도 가입만 하면 누구나 손쉽게 고수익을 보장한다는 유사수신이 성행하고 있다며 31일 주의를 당부했다.

"회원가입만 하면 고수익" 유사수신업체 주의보

최근 유사수신 행위는 단순 회원가입만 하면 고수익이 보장된다며 투자자를 속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금감원 신고 피해사례에는 △단순 투자 또는 회원 가입시 고수익 보장 △광고를 보기만 하거나 댓글만 달아도 고수익 보장 △신용카드 사용금액에 따라 추가 수익을 보장하는 수법 등이 주로 쓰였다.

예를 들어 A업체는 인터넷 재택 부업회사로 가장해 단순히 회비를 내고 회원가입만 하면 단기간에 원금이 회복되고, 장기간 고수익이 보장된다며 투자자를 현혹했다. 신규 회원이 투자한 돈을 기존 회원이 나눠 갖는 공유수익 지급방식으로 지속적인 수익 실현이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금감원은 고수익 보장을 약속하는 업체는 일단 의심하고 금감원 홈페이지를 통해 제도권 금융회사인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상대적으로 금융전문지식이 부족한 주부와 노인을 대상으로 고수익을 미끼로 하는 유사수신이 성행해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며 “금감원에 사전 문의하거나 피해시 즉시 신고하는 등 적극적인 신고와 제보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