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콘서트보고 기부하는 '더 세컨드 커튼콜' 진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롯데百, 콘서트보고 기부하는 '더 세컨드 커튼콜' 진행

롯데백화점이 5일부터 9월 1일까지 영등포점, 평촌점, 광복점 등 전국 7개점에서 '문화홀'을 활용해 '더 세컨드 커튼콜'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의 '문화홀'은 영등포, 청량리, 김포공항, 일산, 중동, 평촌, 수원, 광복, 대구점 총 9개 점포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오페라/마술/인형극/콘서트 등 다양한 공연을 선보이는 문화공간으로 활용돼 백화점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이러한 문화홀을 활용해 8월 5일부터 9월 1일까지 아티스트 순회 공연을 진행한다. 이번에 참여하는 아티스트는 감미로운 발라드 그룹으로 유명한 'V.O.S'가 진행하며, 공연 입장료(3000원) 수익 전액은 기부 활동 및 봉사활동 기금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번 공연은 6월~7월에 진행했던 '더 퍼스트 커튼콜'에 이어 진행되는 콘서트로, 첫 공연 당시 가수 서영은 씨가 참여해 매진을 기록할 정도로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롯데백화점은 향후 콘서트, 연극 등 다양한 공연을 활용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김대수 롯데백화점 마케팅부문장은 “고객들의 문화생활을 지원하고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해 이번 공연을 기획했다”며, “향후에도 콘서트, 연극 등 다양한 공연을 선보여 문화 사업과 사회 공헌에 이바지할 수 있는 기업이 될 수 있게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