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오토매틱 트럭' 도입..."쿠팡맨 배송 편의 강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쿠팡(대표 김범석)은 전문 배송인력 '쿠팡맨' 편의를 강화하기 위해 오토매틱 기어를 탑재한 배송트럭을 도입한다고 6일 밝혔다.

현재 쿠팡맨 차량은 수동 변속기 기반 1톤 소형 화물차다. 이번 오토매틱 차량 추가 구매는 쿠팡맨이 운전하는 동안 받는 피로와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함이다. 통상 오토매틱 기어 차량은 수동기어 차량과 비해 평균 100만원 가량이 더 소요된다.

쿠팡은 9월까지 오토매틱 트럭 500대 가량을 전국 캠프에 보급할 계획이다. 노후차량 교체 및 신규 차량 구매 시 오토매틱 기어 트럭을 최우선 검토한다.

쿠팡맨 지원 자격도 완화된다. 과거 수동기어 차량을 운전할 수 있는 1종, 2종 수동 운전면허 소지자만 쿠팡맨에 지원할 수 있었다. 앞으로는 2종 오토 운전면허 소지자도 지원 가능하다.

쿠팡, '오토매틱 트럭' 도입..."쿠팡맨 배송 편의 강화"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