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대만 언론 "폭스콘, 위스콘신 공장서 아이폰 조립생산키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대만 언론 "폭스콘, 위스콘신 공장서 아이폰 조립생산키로"

대만 폭스콘이 미국 위스콘신주 공장에서 애플 아이폰 조립생산을 할 것이라고 대만 언론이 8일 전했다.

대만 자유시보는 폭스콘이 위스콘신 공장에서 당초 생산하려던 10.5세대 액정표시장치(LCD) 패널 대신 6세대 LCD 패널을 생산해 아이폰 조립생산에 나선다고 보도했다.

이 같은 결정은 폭스콘이 생산비 절감과 종류 및 규격이 다른 다품종 패널 생산으로 거래처를 다변화하고 투자위험을 분산하기 위해서다.

업계 관계자는 폭스콘이 10.5세대 LCD 패널 공장의 건설비 과다로 단기간 자금회수가 불가능하고 자사가 중국 광주에 건설 중인 10.5세대 LCD 패널 공장 완공 이후 전 세계 패널 공급이 지나치게 많아질 것을 우려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풀이했다.

자유시보는 폭스콘이 이와 관련한 논평을 피하고 있지만, 일전에 후궈후이 폭스콘 회장의 특보가 밀워키 언론과 한 인터뷰에서 LCD 패널 공장 규모를 잠시 축소할 것이라고 언급한 적이 있다고 전했다.

외신은 “폭스콘의 이번 결정 이유를 폭스콘과 애플의 특수관계에서 찾아볼 수 있다”며 “위스콘신 공장에서 아이폰을 조립하는 것은 미중 무역전쟁 확대로 인한 관세부과를 피하고자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