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개인 컵 이용고객 300만명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스타벅스, 개인 컵 이용고객 300만명 돌파

환경사랑을 실천하는 스타벅스 이용 고객들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올해 들어 개인 다회용 컵을 사용한 고객이 7월 말 기준 300만명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스타벅스는 개인 컵 이용 고객에게 300원 할인 혜택을 제공해 오고 있는데, 올해의 개인 컵 할인 건 수를 분석해 본 결과 이번 7월에만 70만건의 할인건수를 돌파하는 등, 7개월간의 누적 할인 횟수가 300만건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누적 할인 금액으로는 9억원 상당이다.

이는 전년도 1년간 할인 건수였던 380만건에도 근접한 수치로, 특히 올 3월 35만건이었던 할인 건수는 4월 39만건, 5월 45만건, 6월 52만건을 기록하는 등, 최근 들어 가파른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는 고객들의 환경 보호에 대한 관심과 참여가 증가하며 개인 컵 이용 고객 역시 뚜렷하게 증가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2018년도 현재까지의 월 평균 할인횟수는 약 43만건으로, 전년도 월 평균 31만건과 비교했을 때도 38%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스타벅스가 개인 다회용 컵 할인 횟수 집계를 시작한 지난 2007년부터 2018년 7월까지 11년 7개월 간 총 2300만건을 넘어서며 현재까지 누적 할인 금액은 69억원을 넘어섰다. 이와 같은 추세라면, 연말까지 500만건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되는 가운데, 지난 12년간 누적 할인 금액으로는 75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스타벅스에서 개인 다회용 컵 이용을 통해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하는 고객은 매년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2007년 36만건이었던 할인 횟수는 2011년 108만건에 달하며 100만건을 넘어섰고, 2015년 349만건, 2017년 380만건을 기록한 바 있다.

앞으로도 스타벅스는 지난 7월 발표했었던 그리너 스타벅스 코리아 캠페인의 활발한 진행을 통해, 다양한 고객 참여형 친환경 캠페인 활동 등 적극적인 고객들의 동참을 이끌어 낸다는 방침이다.

연내 종이빨대 전 매장 도입 및 비닐 포장재 단계적 퇴출 등을 진행할 예정이며, 올해 안으로는 스타벅스 앱 회원의 개인 컵 활용시 혜택 확대를 위한 에코 보너스 스타 제도를 도입하는 등 환경을 위해 보다 많은 고객들의 다회용 컵 사용 참여를 유도하는 방안을 지속 추진 중에 있다.

이석구 스타벅스 대표이사는 “스타벅스는 앞으로도 1회용품 사용을 줄여 우리 환경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지속 전개해 나가며 고객과 지역사회의 적극적인 동참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