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투로, 中 이머징산업연구원과 업무협약...국내 기술 중국 진출 교두보 확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시리의 상해대학교 이머징산업연구원 교수(왼쪽)과 박양수 솔투로 대표가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 솔투로>
<시리의 상해대학교 이머징산업연구원 교수(왼쪽)과 박양수 솔투로 대표가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 솔투로>>

솔투로(대표 박양수)는 중국 상하이대학교가 설립한 이머징산업연구원과 한중 간 산학연기술 협력 및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올해 하반기 두 기관은 미리 선별된 5건 기술 관련 워크숍을 수시로 개최, 중국 기업에 대한 마케팅 활동에 협력하기로 했다. 협상 대상 기업 중에는 세계 2위 철강 생산력을 보유한 바오우 그룹도 포함됐다.〃

솔투로는 기술 이전과 기술사업화 전문 기관이다. 국내 거래뿐 아니라 2016년부터 매년 한중기술교류회를 개최하며 중국으로 기술 수출 기반을 구축하는 데 힘쓰고 있다. 대학과 출연연이 배출한 기술 중 유망 기술을 선별, 자체 온라인 기술거래 플랫폼 '테크파인딩(www.techfinding.com)'에 제공하고 있다.

이머징산업연구원은 저차원나노물질핵심실험실, IT혁신센터, 선진배터리국제연합실험실, 한중산학연기술성과이전센터로 구성됐다. 3D프린팅 등 유망 기술 보유 기업들이 입주하고 있다. 솔투로는 한국 기업에게도 입주 공간 문호를 개방하도록 협의 중이다.

박양수 솔투로 대표는 “이번 협력으로 국내 기술이 한중 산학연 협력을 토대로 중국시장에 진출하는 교두보를 넓혔다”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