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유치..내년 상반기 운영 시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충남 아산에 사회적경제 기업들의 판로와 교육·마케팅을 지원하는 시설이 들어선다.

충남도는 행정안전부 실시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는 내년 상반기까지 사업비 5억원을 투입해 아산시 배방읍 배방도시재생사업지(옛 모산역 부지) 내에 설치한다.

시설로는 판매장, 공동 사무공간, 휴식공간 등이 들어서며, 기획 상품이나 공동 브랜드를 개발하고, 온라인 판매망도 구축·운영할 예정이다.

운영은 지난달 충남도 사회적경제 67개 기업이 참여해 설립한 '충남따숨상사협동조합'이 맡는다.

충남도는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가 지역 사회적경제 기업 간 협업과 상생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거점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동헌 충남도 경제통상실장은 “사회적경제 기업들의 숙원인 제품 판로 개척과 유통 문제가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조성으로 다소나마 해소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사회적경제 기업들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각종 지원책을 발굴·추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