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연테크, '게이밍 모니터' 무결점 정책 도입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주연테크, '게이밍 모니터' 무결점 정책 도입한다

주연테크(대표 김희라)는 자사 게이밍 모니터 Q32CKR·Q32CKR퀀텀에 한해 무결점 정책을 도입한다고 10일 밝혔다.

무결점 정책은 언제나 켜져 있어 흰색을 내는 '픽셀광점(핫픽셀)'은 0개, 언제나 꺼져 있어 검은색을 내는 픽셀늠 '암점(데드픽셀)'은 1개까지가 기준이다. 30일 이내 기준치 이상 불량 화소 발견 시 교환이 가능하다.

주연테크 모니터 무결점 정책은 리오나인 게이밍 모니터 Q32CKR·Q32CKR퀀텀을 대상으로 먼저 실시한다. 연내 리오나인 게이밍 모니터 전 라인업에 순차 도입한다.

허환석 주연테크 유통영업본부 이사는 “패널 제조공정에서 아주 미세한 먼지에 의해서도 픽셀 불량이 발생될 수 있기에 A급 패널을 채택 적용하더라도 100% 완벽한 무결점을 보장하지 않는다”며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고객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제품 출고 전 2차 검수로 완벽에 가까운 무결점 제품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