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건설 창업 아이디어 찾아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토교통부는 한국시설안전공단·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함께 13일부터 '2018 스마트건설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과 '2018 건설·시설안전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11월 개최하는 '스마트 건설 기술·안전 대전'의 사전행사로 진행된다.

스마트 건설 기술은 건설에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드론, 로봇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융합한 기술이다. 해외에서는 이미 건설 산업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창업도 활성화돼 있다. ICT를 활용한 모듈형 건축을 전문으로 하는 카테라, 유지관리 등 센서 데이터를 해석하는 업테이크테크놀로지 등이 대표적이다.

공모전 우수자는 상금(대상 500만 원)과 함께 건설기술연구원 스마트건설지원센터(가칭)에 입주해 실제 창업 지원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건설안전을 주제로 한 표어 및 포스터 작품을 접수하는 '2018 건설·시설안전 경진대회'도 진행된다. 건설·시설 안전관리 및 시설물 유지관리·진단 사례도 모은다.

강희업 국토교통부 기술안전정책관은 “건설 산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기존의 틀을 벗어난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필요하다”면서 “앞으로 지속적으로 국민 참여 기회를 마련하고 좋은 아이디어는 정책에도 적극 반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스마트 건설 창업 아이디어 찾아라

문보경 정책 전문기자 okm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