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병원, 한양대 교육협력병원 지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교육 협력병원 협약식에서 이왕중 명지병원 이사장(왼쪽)과 이영무 한양대학교 총장이 기념 촬영했다.
<교육 협력병원 협약식에서 이왕중 명지병원 이사장(왼쪽)과 이영무 한양대학교 총장이 기념 촬영했다.>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은 한양대학교와 교육협력병원 협약을 맺었다고 16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의과대학 학생 임상교육, 공동 임상, 연구, 학술 교류에 협력한다. 명지병원 의료진은 한양대 의과대학 교수로 임용된다.

이영무 한양대 총장은 “교육은 물론 공동연구와 진료 협력 등 모든 분야에 걸쳐 세계적인 수준으로 도약하는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987년 개원한 명지병원은 관동의대와 서남의대 교육 협력병원으로 의대생 임상교육을 담당했다. 2월말 서남대가 폐교된 후 교육 협력병원 역할을 중단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