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월마트, 예상 뛰어넘는 호실적 "디지털 부문 급성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월마트, 예상 뛰어넘는 호실적 "디지털 부문 급성장"

미국 대형 유통기업 월마트가 2분기에 분석가들의 예상을 뛰어넘는 호실적을 신고했다.

16일(현지시간)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월마트는 2분기에 1.29달러의 조정 주당 순익(EPS)을 기록했다. 이는 증권사 평균 전망치인 1.22달러보다 6% 높은 수치다.

매출도 예상치(1259억 달러)보다 많은 1280억 달러를 기록했다.

월마트는 "미국 온라인 시장이 2분기에 40%나 성장한 덕분에 디지털 부문이 급성장했다"면서 "월마트닷컴, 제트, 모드클로스, 무스조 등 디지털 부문이 연간 50% 넘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코스트코와 경쟁하는 월마트 창고형 매장 브랜드 샘스클럽도 5%의 매출 신장률을 보였다.

덕 맥밀런 월마트 최고경영자(CEO)는 "식료품 배송사업을 더 공격적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CNN머니는 시장분석가 언급을 인용해 "월마트가 거의 10년 만에 가장 좋은 실적을 냈다"고 전했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