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업 달인' 장인수 전 오비맥주 부회장 '진심을 팝니다' 출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휴넷 제공.
<사진=휴넷 제공.>

'영업 달인' 비법을 배울 수 있는 책이 나왔다.

행복한북클럽이 장인수 전 오비맥주 부회장이 쓴 '진심을 팝니다'를 출간했다. 장 전 부회장 영업 노하우가 고스란히 담긴 책이다. 저자는 '고졸 신화 영업 달인(고신영달)'이라는 수식어가 늘 따라붙는 업계 전설로 통한다.

1980년 고졸 영업사원으로 진로에 입사했다. 현장을 누비며 경험을 쌓은 뒤 임원으로 승진했다. 하이트주조·주정 대표를 거쳐 오비맥주 영업담당 부사장과 대표를 역임했다. 특유 영업력을 바탕으로 당시 시장 2위였던 오비맥주를 1위로 올려놓았다.

현재는 영농법인 조인 대표를 맡았다. '누리웰'이라는 브랜드로 알려진 회사다. 장 전 부회장은 책 속에서 인간관계 기본을 얘기한다. “영업은 물건을 파는 일이 아니라 사람 마음을 사로잡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행복한북클럽은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이 만든 출판 브랜드다. 가치 있는 도서 출간에 더해 책 기반 플랫폼 사업에 나설 계획이다.

최종희기자 choijh@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