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아마존, 유명 심장 전문의 영입...헬스케어 시장 진출 박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아마존, 유명 심장 전문의 영입...헬스케어 시장 진출 박차

아마존이 최근 유명 의료진을 잇달아 영입하는 등 헬스케어 분야 진출을 준비한다.

아마존이 유명 심장전문의 몰리크 마지무다르 박사를 영입했다고 CNBC가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마지무다르 박사는 트위터에 “나는 드디어 학문 세계를 떠난다”면서 “아마존과 함께 매우 흥미롭고 도전적 일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마지무다르가 아마존에서 어떤 팀을 이끌게 될 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몰리크 마지무다르 박사
<몰리크 마지무다르 박사>

마지무다르는 존스홉킨스대 병원, 노스웨스턴대학, 페인버그 의대, 브리검 여성병원, 듀크대 등에서 일했다. 현재는 매사추세츠 종합병원에서 근무하고 있다. 명문 매사추세츠공과대(MIT)에 출강하는 유명 의사다. MIT에서 의료 기술과 의약산업 관계 등에 대해 강의한다. 손목에서 혈압을 측정하는 의료 기술 벤처기업에 자문도 했다.

외신은 아마존이 헬스케어 시장에 진출할 것으로 전망했다. 아마존이 최근 기초 건강진단 전문가 마틴 레빈, 미 식품의약청(FDA) 건강정보국장 출신 타하 카스 하우트 등 의료분야 핵심 인력을 잇달아 영입했다고 CNBC는 전했다. 유명 의료진의 임상경험을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마존의 궁극적 목표는 제약유통사업은 물론 헬스케어 전체 시장이 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관측하고 있다. 미국 헬스케어 시장 규모는 약 3조달러(약3367조원)에 달한다. 아마존은 최근 온라인 약국 '필팩'을 인수해 의약품 유통 사업에 진출할 교두보를 만들었다.

아마존이 JP모건이나 워런 버핏의 버크셔 해서웨이와 공동 파트너십을 통해 헬스케어 회사를 설립하려는 것도 광범위한 의료 시장 진입 전략의 하나로 풀이된다. 아마존은 마지무다르 영입 관련 답변을 거절했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