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애플, 중국 앱스토어에서 불법 도박앱 2만5000개 제거 .. 미중무역 전쟁 불똥 피하기 위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애플, 중국 앱스토어에서 불법 도박앱 2만5000개 제거 .. 미중무역 전쟁 불똥 피하기 위해

애플이 중국 앱스토어에서 2만 5000여 개의 불법 앱을 제거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은 성명서를 통해 “도박 앱은 불법이며 중국의 앱스토어에서는 허용되지 않는다”며 삭제 이유를 밝혔다. 애플은 중국에서 180 만개 이상의 앱을 제공한다. 삭제한 2만5000여개는 전체 앱의 1.4%에 달한다.

외신은 애플의 행보가 미중 무역전쟁의 불똥을 피하기 위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중국 관영언론은 애플이 불법콘텐츠를 제대로 필터링하지 못한다고 비판 수위를 높여왔다. CCTV는 “애플이 자체적으로 앱스토어에 앱 허용 규칙을 세웠지만, 잘 지켜지지 않았다”며 “그 결과 가짜 도박 앱이 확산됐다”고 보도했다. 직후 애플은 즉시 불법앱을 제거했다.

무역 전문가들은 중국이 미국 제품에 대해 비판적인 보도를 한 뒤 규제를 강화할 수 있다고 지적한다. 벤 카벤더 차이나 마켓 리서치 그룹 대표는 “미국 기업들은 중국 정부가 제기한 문제점을 고치기 위해 아주 빨리 움직인다”며 “그렇지 않으면 중국 정부의 규제를 받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미국 기업들이 중국 정부와 언론이 제시한 메시지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애플에 중국은 전체 매출의 20%를 책임지는 주요한 시장이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미중갈등에도 불구하고 중국에서 애플의 인기는 여전하다고 보도했다. 팀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미중무역 전쟁을 피하기 위해 미국과 중국을 오고가며 외교전을 펼치고 있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