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10월부터 주거용 건물 에너지 사용량 통계 생산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통계청으로부터 '주거용건물 에너지 사용량 통계'에 대한 통계작성을 승인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국감정원은 전국 주거용 건물의 연간에너지사용량(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통계를 작성·보급한다. 올해 10월에는 3개년(2015~2017년) 에너지사용량에 대해 공표하고, 이후 매년 5월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을 통해 일반에 공표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주거용 뿐 만 아니라 비주거용 건물(업무시설, 판매시설 등)로 대상을 확대하고 사용량 추이 및 단위면적당 사용량 분석 등이 가능한 통계지표를 추가 개발할 예정이다.

한국감정원은 전국지가변동률조사,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 부동산거래현황, 공동주택매매실거래가격지수, 상업용부동산임대동향조사, 오피스텔가격동향조사 등 부동산 현황 통계 6종의 국가통계를 생산하고 있으며, 이번 승인으로 총 7종을 생산하게 됐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이번 국가통계 생산을 통해 정확한 건물에너지 현황 파악이 가능해짐에 따라 한국감정원이 효과적인 건물에너지 정책수립 지원과 건축물 에너지 및 온실가스 절감에 크게 이바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문보경 정책 전문기자 okm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