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대-평양과기대 학술, 인적 교류 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시립대학교는 개교 100주년을 기념해 평양과학기술대학과 학술연구, 인적교류를 촉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23일 체결한다.

서울시립대와 평양과기대는 △미래도시발전과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연구 △농생명 과학기술 선진화를 위한 공동연구 △친환경·지식기반의 국제산학협력 추진 △교수·학생 교류 촉진 △국제학술행사 공동 참가 △기타 양 대학 발전과 교류협력에 힘을 모은다.

향후 도시 관련 전문인력을 중심으로 남북 연구의제를 발굴한다. 에너지, 농업, 도시환경, 교통인프라 등 다양한 분야를 공동 연구한다. 평양시 도시환경 개선을 위해 포럼을 구성, 운영할 계획이다. 서울시립대는 서울시, 서울시의회와 협의해 올해 하반기 내 평양과기대 방문 때 실질적 교류를 한다. 두 대학은 상호 발전에 도움이 되는 현장 기반 실용 연구로 학술교류협력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남북 대학 간 연구협업체계를 구축하고 학술, 학생 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양 대학 관계자가 지난 1월부터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다. 서울시립대는 교류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5월 2일 개교 100주년 기념식에서 남북대학 간 교류와 북한 대도시 문제 공동 대응을 비전으로 선언했다.

평양과학기술대학은 한반도 평화와 북측 사회의 국제화 및 북한 경제 자립을 도모하고 국제 학술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것을 목표로 2010년 설립됐다. 한국의 사단법인 동북아교육문화협력재단과 북한 교육성이 공동 참여했다. 현재 600여명 학생이 재학 중인 과학기술 분야 특수대학이다.

최호 산업정책부기자 snoop@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