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바이오파마, 독감 신속진단 키트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보령바이오파마, 독감 신속진단 키트 출시

보령제약그룹 바이오 의약품 공급업체 보령바이오파마가 독감 신속진단 키트 'MR플루패스트(Flu Fast)'를 23일 출시했다.

MR플루패스트는 디바이스 타입으로 독감 증상을 보이는 환자의 검체를 채취해 인플루엔자 A형과 B형을 면역크로마토그래피 방식으로 신속 검출하는 제품이다.

특히 적·청색으로 인플루엔자 A형과 B형을 육안으로 구분하는 데 용이하다는 장점이 있으며 판독 시간도 강한 양성 검체의 경우 30초 이내로 짧다. 일반적으로는 판독에 3~10분이 걸린다. 코판스왑(검체를 체취하는 면봉류) 사용으로 소아 검체 채취가 쉬우며 딱딱한 플라스틱 소재로 사용에 불편함이 많았던 용액 튜브를 연질로 변경해 손쉽게 검사 할 수 있도록 했다. 다수의 인플루엔자 A·B형 균주 검출도 가능하다.

임승현 보령바이오파마 프로덕트매니저는 “편의성을 높인 진단 키트를 통해 정확하고 신속하게 인플루엔자 감염 여부를 확인함으로써 처방의와 환자들 편의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