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구까지 말로 제어하는 인공지능 호텔 등장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3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 EAST 사옥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체리쉬 유경호(왼쪽) 대표, 루이스해밀턴디자인그룹 신호경(가운데) 회장,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오른쪽)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3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 EAST 사옥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체리쉬 유경호(왼쪽) 대표, 루이스해밀턴디자인그룹 신호경(가운데) 회장,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오른쪽)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T가 베스트루이스해밀턴 호텔을 운영하는 루이스해밀턴디자인그룹, 모션베드 국내 1위 가구기업 체리쉬리빙과 '호텔 및 가구 제어시스템의 인공지능(AI) 기술 협력 및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교환했다.

3사는 KT의 기가지니 AI 서비스와 루이스 해밀턴의 호텔 제어시스템, 체리쉬의 객실 내 가구제어 시스템을 융합한 AI 호텔 신규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기존 객실제어, 컨시어지 요청뿐 아니라 음성인식으로 가구제어까지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AI 호텔서비스를 제공한다.

기가지니에게 “나 잘게”라고 이야기하면 조명뿐만 아니라 체리쉬의 모션베드도 설정된 취침모드로 작동된다.

3사는 올해 하반기 오픈 예정인 '베스트루이스해밀턴 호텔 부산 광안점'에 신규 서비스를 적용하고 점차 적용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부사장)은 “3사 협력을 통해 기존의 호텔 기가지니 인공지능 서비스에 가구 제어시스템까지 연동하게 돼 호텔 투숙 고객에게 집보다 더 편안하고, 사무실보다 더 효율적인 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

체리쉬 유경호(왼쪽 4번째) 대표, 루이스해밀턴디자인그룹 신호경(왼쪽 5번째) 회장,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왼쪽 6번째) 부사장 등 3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체리쉬 유경호(왼쪽 4번째) 대표, 루이스해밀턴디자인그룹 신호경(왼쪽 5번째) 회장,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왼쪽 6번째) 부사장 등 3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