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컴퍼니, 비콘기술 이용 어린이 승하차 확인 솔루션 '어부바'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통학차량 안전관리 솔루션 어부바 구성도.
<통학차량 안전관리 솔루션 어부바 구성도.>

어린이와 유아를 통학 차량에 방치하는 사고를 원천 차단해주는 솔루션이 나왔다.

더컴퍼니(대표 박종철)는 블루투스를 기반으로 한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인 비콘을 이용해 어린이 승·하차 여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통학차량 안전관리 솔루션 '어부바'를 개발, 전국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어부바는 어린이 가방에 부착하는 비콘 센서(송신기), 차량 내 태블릿PC(수신기), 학부모와 교사가 사용하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구성됐다. 어린이집은 물론 정류장, 야외학습 등에서 어린이의 승·하차 여부를 즉시 파악해 차량 내 태블릿PC에 띄우고, 학부모와 교사의 스마트폰에 전송한다.

사용자 설정에 따라 수분에서 수십분 단위로 비콘 센서를 자동 스캔하기 때문에 차량 기사나 인솔 교사의 승하차 유무 미확인 실수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애플리케이션의 응용성이 넓다는 것도 장점이다.

애플리케이션에 원생 리스트, 차량 노선표, 실시간 도착 알림 기능을 탑재해 정류장마다 다른 승하차 어린이의 개별 확인이 가능하다. 학부모에게는 차량 도착 전 알림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어린이집 운영시스템과 연동하면 어린이집과 학부모 간에 공지사항, 출석부, 일정표, 설문지, 투약의뢰 등 각종 요청 사항을 편리하게 주고받을 수 있다.

더컴퍼니는 어부바 개발 완료 후 어린이집과 유치원 각 한곳씩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해 승하차 유무의 정확도, 시스템 효율성 등을 검증했다. 사용처 한 곳당 규모에 따라 월 사용료 5만~10만원에 공급할 계획이다.

박종철 대표는 “기존 차량 내 안전벨 방식의 인위적인 개조 문제는 물론 기사나 교사의 안타까운 실수까지 예방할 수 있는 최고의 통학차량 안전관리 솔루션이라 자부한다”면서 “어린이집 운영 효율성과 투명성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창원=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