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엘아이 스마트인솔, 의료분야로 서비스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티엘아이 스마트인솔 헬스케어 구성도<사진 티엘아이>
<티엘아이 스마트인솔 헬스케어 구성도<사진 티엘아이>>

디스플레이용 반도체 전문기업 티엘아이는 스마트인솔 기반으로 의료서비스 고도화 기술을 개발한다고 27일 밝혔다.

티엘아이 스마트인솔은 신발 안창에 내장된 다중 센서로 보행자 보폭, 양발 균형, 압력 지지 분포 등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분석, 보행 이상 유무를 인지하게 돕는 스마트기기다. 4월 국내 워킹화 브랜드 프로스펙스를 통해 제품을 출시했다.

티엘아이는 환자 중심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을 위해 분당서울대병원 양은주 교수팀과 암환자 재활 유산소 운동 코칭 프로그램을 개발한다. 이 프로그램은 환자 건강상태에 따라 목표 운동량을 제공한다. 보행거리와 속도를 모니터링하며 사용자에게 운동 종류, 강도, 횟수, 시간 등 정보를 알려준다.

분당서울대병원과 보행분석장비 기반 데이터 비교분석을 실시, 데이터 정확도와 유효성을 검증했다. 올해 3월 티엘아이와 분당서울대병원 공동 스마트인솔 관련 특허를 출원했다.

송윤석 티엘아이 사장은 “의료기관과 협업으로 스마트인솔 서비스 전문성과 신뢰도를 확보해 나갈 것”이라며 “스포츠, 스마트공장 등 다양한 산업군에 활용하는 서비스를 적극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