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 본선에 홍연초 백민채 입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백민채 어린이가 2018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 글로벌 본선에서 입상했다.
<백민채 어린이가 2018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 글로벌 본선에서 입상했다.>

한국토요타자동차는 '2018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에서 서울 홍연초등학교 2학년 백민채 어린이의 '뜨개질하는 자동차'가 글로벌 본선 입상작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이 대회 본선 한국인 수상자는 2013년 임다빈 학생에 이어 두 번째다.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는 '꿈의 자동차(Your Dream Car)'를 주제로 매년 전 세계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열리는 미술 대회이다. 올해는 전 세계 76개국, 65만여명이 참가했다.

뜨개질하는 자동차는 '뜨개질을 잘하는 자동차가 만든 옷과 모자를 일교차가 큰 아프리카 지역에 사는 친구들에게 선물하고 싶다'는 내용을 표현한 작품이다.

본선 입상자는 이달 말 일본 토요타 본사에서 열리는 2018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 어워드 트립에 초대돼 시상식에 참가하고, 공장과 박물관을 방문하게 된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