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KT대리점협의회 출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국KT대리점협의회 출범

KT대리점협의회가 출범했다.

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KMDA)는 '전국KT대리점협의회'가 발족했다고 28일 밝혔다. 배효주 KMDA 부회장이 협의회장으로 추대됐다.

KT대리점협의회는 KT 대리점주가 주체로, 이동통신 유통산업 건전한 발전을 위해 지식과 정보를 공유하고 올바른 유통문화를 이룩해 소비자 보호, 권익 향상, 국민경제의 균형 있는 발전에 기여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KT대리점협의회 회원은 최우선 과제로 '가입자 및 기변가입자 수수료문제' '소매 매장 수수료 현실화 방안'등을 선정하고 KT와 상생을 모색하기로 했다.

배효주 회장은 “KT와 대리점이 공정한 유통구조 확립을 위해 불공정 관행을 개선하는데 앞장 서는 역할을 맡겠다”며 “KT와 대리점간 상생 어젠다를 발굴, KT와 대리점, 소비자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KMDA 산하 이통사별 대리점 협의회는 6월 LG유플러스 대리점협의회(회장 배상용)에 이어 두 번째다. SK텔레콤 대리점협의회가 출범하면 이통사별 협의회가 완성된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