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2019년 예산 2569억원 책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방통위, 2019년 예산 2569억원 책정

방송통신위원회가 2018년 대비 193억원(8.1%) 증액한 2569억원을 2019년도 예산안(기금 포함)으로 확정하고 국회 제출한다.

예산안은 △소외계층 지원 등 사회적 가치 제고 △방송통신서비스 이용자 보호 강화 △미디어 산업 성장 및 공정경쟁환경 조성 △건전한 미디어 환경 조성 △방송의 공공성과 다양성 지원 등 국정과제와 사회적 가치 강화 분야에 중점 편성했다.

소외계층 지원 등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해 TV 수신기 보급과 실시간 자막수어방송 시스템 개발 등을 통한 방송접근권 보장에 131억원, 시청자미디어센터 확대 등 지역 간 미디어 균형발전 및 시청자방송참여 활성화 지원에 253억원원을 편성했다.

방송통신서비스 이용자 보호 강화를 위해서 개인정보 보호와 안전한 활용 지원을 위해 102억원, 국민이 원하지 않는 문자·음성 등 없이 통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불법스팸 대응체계 구축에 31억원을 책정했다.

건전한 미디어 이용환경 조성 분야에서는 사이버폭력 예방 등 건전한 사이버 윤리문화 조성에 45억원, 스마트폰 중독예방·인터넷 개인방송 점검 등 클린인터넷 이용환경 조성에 13억원이 편성됐다.

방통위는 “국정과제와 사회적 가치 제고 사업을 효율적으로 수행해 모든 국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방송통신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방통위 2019년도 예산안은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