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IFA]LG전자, 세계 최초 '8K 올레드 TV'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8K 올레드 TV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8K 올레드 TV>

LG전자가 'IFA 2018'에서 세계 최초로 8K 올레드 TV를 선보인다. 초고화질 8K와 올레드가 결합한 최고 화질을 선보일 계획이다.

LG전자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IFA 2018'에서 8K 해상도(7680×4320) 88인치 올레드 TV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LG전자는 2013년 처음 올레드 TV를 양산하기 시작했다. 이후 올레드 TV는 완벽한 블랙 표현, 뛰어난 명암비 등 차원이 다른 화질로 세계 성능평가 기관이 실시한 테스트에서 1위를 휩쓸며 명실상부 최고 TV로 인정받고 있다. LG전자는 3300만개 자발광 화소가 만들어내는 압도적인 8K 화질로 초고화질 TV시장과 대형 TV시장 모두에서 올레드 TV 프리미엄 리더십을 이어갈 계획이다.

세계 8K TV 시장은 올해 6만대 수준으로 아직 태동기다. 하지만 빠르게 성장해 2022년 53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8K TV는 수많은 화소를 정밀하게 제어함으로써 세밀한 표현을 해야 좋은 화질을 만든다. 8K 올레드 TV는 3300만개에 달하는 화소 하나 하나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섬세한 표현을 한다. 또 화면 크기에 관계없이 완벽한 블랙을 표현한다. 8K TV에서도 올레드 TV가 뛰어난 화질을 구현할 수 있는 이유다.

LG전자는 8K 올레드 TV로 '프리미엄 TV=LG 올레드 TV'라는 이미지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올레드 TV시장 규모는 올해 250만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2022년에는 935만대 규모까지 성장하면서 프리미엄 TV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구축할 전망이다.

권봉석 LG전자 HE사업본부장 사장은 “자발광 기반 올레드 TV로 8K TV 시장에서도 프리미엄 리더십을 이어가 TV 기술 새 지평을 열겠다”고 밝혔다.

권건호 전자산업 전문기자 wingh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