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홀, 판교 '알파돔타워4'로 확장 이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블루홀, 판교 '알파돔타워4'로 확장 이전

블루홀은 판교 '알파돔타워4'로 사무실을 이전한다고 30일 밝혔다.

블루홀은 새 업무 공간에서 우수한 인재를 품고 양질 게임을 개발해 글로벌 시장에서 더 큰 성과 창출 도전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새 업무 공간은 '게임 제작 명가'라는 비전에 맞춰 꾸며진다. 책상, 의자를 기능성 제품으로 전면 교체하고 공기질, 조도 등을 개선해 개발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층별로 열린 회의공간을 마련해 소통과 협업 공간으로 활용토록 했다. 노출형 천장으로 소음을 줄이고 1인 집중 업무 공간을 두어 창의성 증진을 꾀했다.

총 전용 면적은 종전 삼평동 SG캠퍼스와 KTNET 사무실 공간을 합한 것보다 두 배 이상 확대된다. 분산돼 근무하던 블루홀 본사 임직원 500여 명이 한 지붕 아래 모이게 됐다. 총 950석 이상의 좌석을 넉넉하게 마련해 향후 더 많은 인재를 수용할 수도 있다.

이외 메인라운지, PC방, 만화방, 콘솔게임방, 모션캡쳐룸, 게스트룸, 스트리밍룸, 테스트룸, 사운드룸, 교육장이 준비됐다.

박상진 블루홀 지원본부장은 “게임 개발사로서 인프라를 강화하고 임직원 간 소통을 증진시킬 수 목적으로 조성했다”며 “블루홀 연합은 개발 역량을 더욱 키우고 연합 내 시너지를 확대해 게임 개발의 명가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