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도서관, 공공도서관 정보 네이버에 제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립중앙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은 30일부터 공공도서관 정보를 네이버에 제공한다고 밝혔다.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도서관 정보나루'에서 제공하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네이버에서 공공도서관 검색 시 도서관 상세정보를 알 수 있다.

네이버 포털 모바일 및 PC 검색 창에 공공도서관명을 입력하면 최신 데이터 기준으로 도서관 기본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또 도서관별·연령별 인기대출도서 목록 및 신착도서 정보 확인과 더불어 방문시간대별·요일별 대출량을 그래프로 제공한다.

국립중앙도서관은 공공데이터 개방 및 4차 산업혁명 시대 요구에 부응하는 도서관 데이터의 유통·활용 방안으로, '도서관 정보나루' 데이터를 오픈API를 통해 제공하고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하고 있다.

국립중앙도서관 담당자는 “도서관 데이터 공유를 기반으로 공공도서관의 합리적 운영을 지원하고, 국민들의 도서관 이용이 더욱 편리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