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 '뿌리산업 활성화 교육 세미나'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는 30일 전남테크노파크 1층 대강당에서 '뿌리산업 활성화 교육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뿌리산업 관련 기업 임직원, 전남뿌리산업 협동조합, 전남도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조재웅 전남도 경제에너지국 신성장산업과 팀장과 이종순 전남뿌리산업협동조합 이사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정우창 대구카톨릭대 교수의 강연, 교육 참가자의 질의 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는 30일 전남테크노파크 1층 대강당에서 뿌리산업 활성화 교육 세미나를 개최했다.
<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는 30일 전남테크노파크 1층 대강당에서 뿌리산업 활성화 교육 세미나를 개최했다.>

정우창 교수는 '뿌리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제조공정 기술 가운데 전남지역 금형산업의 현황을 분석하고 미래 신산업과의 연계를 위한 금형산업의 방향을 제시했다. 그는 “금형산업은 신소재 부품산업의 핵심인 반면 호남권의 금형산업은 타 지역에 비해 산업발전이 열악해 더욱 집중하고 육성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재욱 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장은 “전남의 뿌리산업과 금형산업의 발전 뱡향을 제시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순천=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