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펀드, 고객 투자 성향 맞춤 '자동분산투자' 기능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어니스트펀드(대표 서상훈)는 고객 투자 성향에 맞게 예치금을 자동 분산투자하는 기능을 오픈한다고 31일 밝혔다.

어니스트펀드, 고객 투자 성향 맞춤 '자동분산투자' 기능 오픈

이번 자동분산투자 서비스는 부동산을 비롯, 온라인 대체투자상품을 모두 아우른다.

성향에 맞게 투자가 자동으로 이뤄지며, 예치금 계좌에 상환된 원리금이 불어나게 해준다. 고객은 여러 상품에 분산 투자할 수 있어 리스크를 완화할 수 있다. 상환 받은 투자금을 빠르게 재투자해 '복리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

어니스트펀드 홈페이지 '자동분산투자' 또는 '투자현황' 메뉴에서 원하는 투자액을 설정한 후, 선호하는 상품 수익률과 선호 투자 기간, 중복투자 설정 등 상품 조건을 설정하면 된다. 이후 조건에 부합하는 상품 오픈 시 순번에 따라 자동분산투자가 시작된다. 조건은 아무 때나 변경할 수 있다.

단, 보유하고 있는 예치금이 설정한 희망금액보다 적거나 가능한도를 초과할 경우 투자가 제한된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서상훈 대표는 “수익률, 기간 등 맞춤조건을 설정할 수 있는 자동분산투자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고도화된 핀테크 솔루션을 바탕으로 편리한 투자환경을 구축하고 신뢰도 높은 온라인 대체 투자상품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