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 미래, 스타트업에서 찾다]<17>엠투엠테크 '엘사(ELSA)'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보안 미래, 스타트업에서 찾다]<17>엠투엠테크 '엘사(ELSA)'

엠투엠테크(대표 김진기)는 보안이 완비된 사물인터넷(IoT) 소프트웨어(SW)플랫폼을 개발·서비스한다.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 특허 출원뿐 아니라 해외시장 개척 위한 해외 표준 특허도 추진한다.

엠투엠테크는 'ELSA(ElevatorSmart Advisor·엘사) IoT 게이트웨이' 개발에 성공했다. 엘사는 승강기 분야에 적용 가능한 승강기 예지보전(모니터링) 시스템이다. 엘사 시스템을 이용해 승강기 상태분석과 부품수명 예측 가능하다. 과거 현장에서 직접 기기를 확인해야했던 것과 달리 원격센터에서 엘리베이터 진단·제어 역할을 수행한다. 기존 설치한 제어반과 연동 가능하도록 설계해 범용성도 갖췄다.

엘사는 과거 승강기 예지보전 시스템이 사용하는 시간 중심 'TBM(Time Based Monitoring)'방식이 아닌 한단계 발전한 상태중심 'CBM(Condition Based Monitoring)' 방식을 채택했다. 사용 연한에 따라 부품을 교체하는 것이 아닌 승강기 운행 데이터, 승차감, 출입문상태 등 이상 여부를 분석해 교체시기를 알린다. 정밀한 보수가 가능하다.

IoT 보안 대책마련에도 많은 역량을 쏟았다. 게이트웨어, 클라우드, 사용자 스마트폰 각 연결 구간은 암호화해 통신한다. 이외 데이터 무결성을 유지하도록 위·변조도 원천 차단했다. IoT 도입에 가장 큰 문제로 꼽히는 보안을 해결해 승강기와 같은 주요 시설에 적용할 수 있게 했다.

김진기 엠투엠테크 대표는 “모든 운행데이터는 위변조가 불가능하도록 해 데이터 무결성을 유지했고 고장과 문제 발생시 원인 분석이 가능하도록 포렌식 기능을 탑재했다”면서 “지능형 스마트 원격케어가 가능하도록 목표를 설정하고 개발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보안 미래, 스타트업에서 찾다]<17>엠투엠테크 '엘사(ELSA)'

엠투엠테크는 IoT국제표준과 최신 클라우드 기술을 엘사에 적용하고 클라우드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로부터 국내 최초 IoT 제품을 인증 받았으며 국제보안표준 A등급도 획득했다.

엠투엠테크는 올해 승강기에이어 다양한 분야로 IoT 소프트웨어(SW) 플랫폼 적용을 확대한다. 김 대표는 “주차설비, 밴딩머신, 스카다(SCADA) 등 다양한 산업분야에 적용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확장 중”이라면서 “각종 주요 설비와 기기에 자사 기술을 적용해 글로벌 기업 수준을 뛰어넘는 '스마트 원격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