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 "데이터 기반 사업 추진 힘써줄 것"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농협금융지주는 지난달 31일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과 각 계열사 디지털금융 담당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농협금융 디지털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31일 NH농협금융지주 본사에서 열린 농협금융 디지털워크샵에서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앞줄 왼쪽 두 번째)이 임직원들에게 당부말을 하고 있다
<지난달 31일 NH농협금융지주 본사에서 열린 농협금융 디지털워크샵에서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앞줄 왼쪽 두 번째)이 임직원들에게 당부말을 하고 있다>

워크숍에서 김 회장은 임직원들과 농협금융 주요 디지털 추진현황과 성과를 점검했다. 그룹 차원 디지털 공동사업 및 인공지능기반 신용분석, 올원뱅크 연계고도화 등 각 계열사에서 제안한 신사업모델을 공유하고 토론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 디지털금융 성과우수 계열사에 대한 시상을 실시하고 계열사 사기진작을 도모했다.

아울러 빅데이터 관련 별도 세션을 마련, 농협금융만의 차별화된 빅데이터 역량 확보를 주제로 토론을 주관했따. 4차 산업혁명 핵심동력인 빅데이터 분석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데이터분석 기반 사업추진 문화정착에도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디지털 환경 속에서의 고객편의성 제고, 디지털화를 통한 생산성 향상, 데이터를 활용한 마케팅 세 가지를 들며 끊임없는 디지털 혁신을 주문했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