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FEVER FESTIVAL 2018' 1차 티켓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엔씨소프트는 '피버 페스티벌 2018' 1차 티켓을 3일 오픈했다.

피버 페스티벌 참석을 희망하는 관람객은 3일 낮 12시부터 티켓링크에서 무료로 1차 티켓을 예매할 수 있다. 1차 티켓 좌석은 1층 스탠딩석이다.

피버 페스티벌은 엔씨소프트가 2016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문화 축제다. 올해 피버 페스티벌은 티비엔 '하나의 목소리 전쟁, 300(300)'과 함께한다. 이 프로그램은 아티스트와 팬이 한 팀을 이뤄 토너먼트 형식으로 떼창 대결을 펼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9월 14일 열리는 피버 페스티벌에는 지난달 31일 첫 방송에서 UV를 상대로 승리를 거둔 로꼬&그레이를 포함한 최종 4팀이 결승무대에 서게 된다. 결승 무대 이후 300 출연진들과 빅뱅 승리 축하 공연이 펼쳐진다.

300 첫 방송을 통해 공개된 떼창 경연곡 UV '집행유애'와 로꼬&그레이의 '무례하게'는 'tvN 300 X NC 피버뮤직'으로 9월 1일 발매됐다. tvN 300 X NC 피버뮤직은 현재 엠넷닷컴, 멜론, 벅스 등 음원 사이트를 통해 들을 수 있다. 300은 매주 금요일 저녁 7시40분 tvN에서 방송된다.

이민호 엔씨소프트 컨버전스사업실장은 “2016년부터 일반 대중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엔팝(N-POP), 피버뮤직2017 등 음악을 통한 교감을 시도해 왔다”면서 “올해는 음악과 방송 요소를 결합해 더욱 새로워진 피버 페스티벌에 큰 기대와 관심을 갖기 바란다”고 말했다.

엔씨소프트는 피버 페스티벌 2차 티켓을 5일 정오에 오픈한다. 2차 티켓 좌석은 2층 지정 좌석 구역이다.

엔씨, 'FEVER FESTIVAL 2018' 1차 티켓 오픈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