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4日 추석 임시 항공편 8478편 추가 공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한항공(회장 조양호)은 4일 오후 2시부터 2018년도 추석 명절 임시 항공편의 예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추석 연휴 임시 항공편 예약은 대한항공 인터넷 홈페이지, 예약센터(1588-2001), 여행대리점 등을 통해 가능하다.

대한항공 보잉 737-900ER 항공기 (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 보잉 737-900ER 항공기 (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추석 명절을 맞아 21일부터 26일까지 '김포~제주' 노선 30편, '김포~부산' 노선 12편, '부산~제주' 6편 등 3개 노선에 총 48편의 임시편을 투입한다. 이번 추석 임시편 운영을 통해 늘어나는 추가 공급석은 8478석 규모로 주요 도시로 가는 귀성객 및 여행객들의 편의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임시 항공편을 예약하는 고객은 예약시 정해진 기한 내에 항공권을 구매해야 확보된 좌석의 자동 취소를 방지할 수 있다. 대한항공은 임시 항공편 예약으로 인한 전화 문의 급증에 대비해 예약 접수 인력을 추가로 배치하고, 홈페이지 시스템을 점검할 예정이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