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17日 '제주~김포' 국내선 화물사업 진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제주항공(대표 이석주)은 오는 17일부터 '제주~김포' 노선을 시작으로 국내선 화물사업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이륙하는 제주항공 항공기 (제공=제주항공)
<이륙하는 제주항공 항공기 (제공=제주항공)>

제주항공은 2012년부터 국제선에서 화물운송사업을 시작했지만 국내선에서는 각 공항별 화물터미널 등의 확보가 여의치 않아 국내선 화물사업을 미뤄왔다. 최근 화물사업에 필요한 각종 인〃허가 절차를 완료했으며, 제주공항과 김포공항에서 화물조업을 위한 계약도 마무리했다.

국내선 화물사업의 첫 노선이 될 '제주~김포' 노선에서 하루 최대수송량은 약 15톤을 예상하고 있다. 항공화물 운임은 기존항공사의 80% 안팎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제주~김포' 노선 화물사업이 안정화되면 '제주~부산', '제주~광주' 등으로 노선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제주특별자치도와 상생 협력 차원에서 국내선 화물사업을 시작하게 됐다”면서 “이를 통해 수도권과 제주에서 생산되는 신선 농산물 등의 상호 항공운송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