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핵심 특허기술 이전 설명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AIST(총장 신성철)은 오는 10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특허기술을 소개하는 '2018 KAIST 핵심 특허기술 이전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KAIST 2018 핵심특허기술 이전 설명회 포스터
<KAIST 2018 핵심특허기술 이전 설명회 포스터>

KAIST 산학협력단(단장 최경철)이 주관하는 이번 설명회는 산업계에 파급효과가 큰 기술 6개를 선정해 소개한다. 응용 가능성, 시장규모, 기술혁신성 등을 고려해 △새로운 방식의 나노 패터닝 플랫폼 기술 △면역 활성화 항암치료제후보물질 △미생물 이용 바이오 연료 대량 생산 기술 △컴팩트한 싱글샷 초분광카메라 기술 △인공지능(AI) 기반 고속 초고해상도 업스케일링 기술 △방사선에 강한 모스펫 소자를 선정했다.

이들 기술은 교수 및 연구자가 직접 발표하고 기술이전 상담도 진행한다.

기술이전 기업에는 기술보증기금과 협력해 기업금융연계 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비즈니스 모델 개발과 특허-연구개발(R&D) 연계 전략분석, 국내외 마케팅 우선 추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한다.

최경철 KAIST 산학협력단장은“이번 기술이전 설명회를 계기로 KAIST가 보유한 핵심 특허기술을 기업에게 적극적으로 소개하겠다”며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함께 글로벌화 등 기업발전의 기회가 될 수 있는 산학협력의 성공적인 모델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