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스토어 방문객 30만명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넷마블은 넷마블스토어 방문객이 30만명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4월 6일 홍대 롯데 엘큐브 1층에 문을 연 넷마블 첫 정식 캐릭터 매장 넷마블스토어는 오픈 한 달 만에 6만명, 두 달 만에 13만명이 다녀간 데 이어 다섯 달도 안돼 누적 방문객 30만명을 돌파했다.

넷마블은 이를 기념하고 더불어 가을 신학기를 맞아 오는 9월 16일까지 넷마블스토어에서 판매하는 문구제품 50여종 중 3개 이상 구매 시 3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넷마블은 최근 넷마블프렌즈 코인파우치, 액정클리너를 새롭게 선보이고, 9월 중 넷마블프렌즈 피규어, 무선충전기, 머그컵 등을 신규 출시한다.

넷마블스토어는 '모두의마블', '세븐나이츠' 등 넷마블의 인기게임 IP를 활용한 상품을 비롯해 ㅋㅋ, 토리, 밥, 레옹으로 구성된 넷마블프렌즈 상품을 판매하는 캐릭터 매장이다. 피규어, 양말, 퍼즐, 쿠션, 볼펜, 폰케이스, 안마봉, 아트북, 우산 등 상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넷마블스토어 방문객 30만명 돌파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