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8K 올레드 TV, IFA 2018에서 '최고' 평가 이끌어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가 IFA 2018에서 세계 최초 공개한 LG 8K 올레드 TV.
<LG전자가 IFA 2018에서 세계 최초 공개한 LG 8K 올레드 TV.>

LG전자가 IFA 2018에서 세계 최초 공개한 'LG 8K 올레드 TV'가 세계 IT 전문매체로부터 호평을 이끌어냈다.

LG전자는 LG 8K 올레드 TV가 영국 IT 전문매체 '테크레이더(Techrader)' 선정 '전시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테크레이더는 입을 다물 수 없을 정도로 선명한 화질을 보여준다고 호평했다.

이 밖에도 세계 각국 미디어가 이 제품에 호평을 안겼다. 미국 대표 IT 매체 '위버기즈모(Ubergizmo)'로부터 '전시 최고 제품'상을 받았다. 영국 IT 매체 '스터프(Stuff)'가 선정한 '최고 제품들'에도 선정됐다. 글로벌 IT 매체 '가젯매치(GadgetMatch)'도 '전시 최고 제품'으로 8K 올레드 TV를 선택했다.

유럽 영상음향 분야 최고 권위 '유럽영상음향협회(EISA)'는 IFA 2018에서 별도 시상식을 마련해 LG 올레드 TV에 'EISA 프리미엄 올레드 TV' 어워드를 수여했다.

LG전자가 이번 행사에서 선보인 전략제품 역시 좋은 평가를 이끌어냈다. IFA 2018에서 처음 공개된 LG 클로이 수트봇은 위버기즈모 '전시 최고 제품' 상을 받았다. 구글 순정 OS 인증 프로그램 '안드로이드 원'을 탑재한 LG G7 원도 위버기즈모, '토크 안드로이드(Talk Android)'로부터 '전시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